검색 입력폼
'A/S 지연, 비싼 전기료' 수소충전소 운영 걸림돌
“구축에만 신경, 유지 답보상태”
윤재현 기자    작성 : 2022년 01월 09일(일) 21:54    게시 : 2022년 01월 11일(화) 10:29
지난해 12월 29일 울산 지역 7개 수소충전소 사업자와 ㈜덕양, ㈜성우하이텍, ㈜아이티공간, ㈜원진 대표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사)한국수소산업협회 주최로 울산테크노파크 정밀화학연구소 1층 일반교육장에서 ‘수소충전소 유지보수 운영을 위한 간담회’가 열렸다.
[전기신문 윤재현 기자] A/S 지연, 비싼 전기요금이 수소충전소 운영에 걸림돌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 같은 내용은 지난해 12월 29일 (사)한국수소산업협회(회장 김방희. 이하 수소협회) 주최로 울산테크노파크 정밀화학연구소 1층 일반교육장에서 열린 ‘제3차 수소충전소 유지보수 운영을 위한 간담회’에서 나왔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울산 지역 7개 수소충전소 사업자 및 ㈜덕양, ㈜성우하이텍, ㈜아이티공간, ㈜원진 등 수소충전소 유지, 보수 관련 기업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했다.

이동휘 수소협회 상근 부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정부의 수소 정책이 모빌리티와 충전소에 집중됐음에도 불구하고 정부는 구축에만 신경 쓰고 유지는 답보상태에 있다”라며 “의견을 모아 환경부와 울산시에 전달해 업계의 의지가 관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날 참석한 충전소 관계자는 “부품 조달이 어려워 A/S에 수개월이 걸리는데 다행히 충전 기기가 2개라 버틸 수 있었다”라며 “기기를 한 개만 보유한 업체는 한 번의 고장으로 충전소 운영을 접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충전소를 운영하는 김모씨는 “체크밸브와 오일실링에서 고장이 자주 발생하는데 체크밸브는 교체해도 1주일 만에 고장이 발생할 수도 있고 오일실링은 부품 문제 때문에 A/S에 상당한 시일이 소요된다”라며 “특히 주말에는 A/S 업체와 연락도 안 되는 데다 독일 부품은 A/S가 언제 될지 기약할 수 없다”라고 불만을 토로했다.

또 다른 업체는 “충전소에 사용되는 부품 중 하나인 ‘칠러’ 는 수시로 고장이 발생하는데 한번 고장 나면 2~3일은 가동을 중지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또 다른 업체는 “한 달에 전기요금이 530만원정도 나오기 때문에 운영에 상당한 부담이다”라며 “한전에서는 충전소를 유통업으로 보고 산업용이 아닌 일반요금을 적용하고 가스안전공사는 제조업으로 간주해, 한 해에 4번 안전 검사를 하는데 충전소에서 검사 비용을 부담해야 한다”라며 제도적 모순을 지적했다.

덕양산업 관계자는 “정부와 지자체의 지원을 받는 충전소와 달리 수소 공급에는 정부의 지원이 없어 회사에 혜택이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수소 튜브 트레일러 한 대 가격이 2억원인데 구매비용은 지원받지 못하더라도 운영비용은 울산시에서 지원을 해줬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참석자들은 A/S 지연의 문제가 당장 해결될 수 있는 문제가 아닌 만큼 이를 사전에 점검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으며 예지보전업체 아이티공간에 관심을 가졌다.

이영규 아이티공간 대표는 자사 제품 유예지를 한국자동차연구소의 광주충전소에 설치했던 사례를 언급하며 "가동할 때 설비의 건전 상태 컨디션을 사전에 예측해서 알려주며, 설비의 사소한 보수와 부품관리 이력을 자료화해 수명 예측과 부품교환 주기와 시점을 사전에 알려주는 예지보전 클라우드 시스템이 충전소에 필요하다"라 강조했다.

간담회 끝에 충전소 관계자는 “간담회에서 말하지 못한 세세한 내용이 많다며 수소협회에서 충전소를 방문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동휘 부회장은 “충전소 적자 개선은 종국적으로 충전 인프라 확충과 수소차 이용자 확대에 도움이 된다”라며 “충전소 운영 정상화를 위한 정부와 울산시 그리고 충전소의 꾸준한 소통과 노력이 필요하며 이를 위한 가교역할을 수소협회에서 할 것”임을 강조하며 간담회를 마쳤다.



윤재현 기자 mahler@electimes.com        윤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신재생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2년 2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