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서울에너지공사, 학교부지 도심형 태양광으로 탄소중립
서울 강동구 배재고 건물 및 주차장에 태양광발전소
정재원 기자    작성 : 2022년 01월 10일(월) 14:51    게시 : 2022년 01월 10일(월) 14:51
김중식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오른쪽에서 6번째)이 배재고등학교 태양광발전소 준공식 후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서울에너지공사(사장 김중식)가 도심형 태양광사업 모델을 제시해 탄소중립 대응에 나선다.

공사는 서울시 강동구에 소재한 배재고등학교 건물 및 주차장에 500k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를 건설, 이를 기념하기 위한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공사는 지난 3월 강동구청, 배재고등학교와 학교태양광 보급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체결한 바 있다. 협약을 통해 ▲공사-발전소 건설·운영 ▲강동구청-인·허가 지원 ▲배재고등학교-부지·정보제공을 맡았다.

이번에 준공한 배재고등학교 태양광발전소는 연간 63만kWh의 전력을 생산하는 설비로 이는 약 매월 150가구에 전기를 공급하고 소나무 2000그루를 심는 효과를 낼 수 있는 양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이번 배재고등학교 태양광 발전시설 보급을 계기로 관내 학교대상으로 태양광 확대보급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기후변화 대응에 대한 교육의 장으로 활용함은 물론 강동구가 친환경 에너지도시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고진영 배재고등학교 교장은 “배재고 태양광발전소는 서울시 내 학교 태양광 중 가장 큰 용량으로 강동구 내 학교 태양광발전사업의 좋은 시작점이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배재고 태양광발전소 준공을 위해 노력하신 강동구청, 서울에너지공사에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김중식 서울에너지공사 사장은 “배재고 태양광발전소는 학교 부지를 활용한 도심형 태양광사업으로 학생들의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에너지교육의 장을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이번 배재고 태양광발전소 준공을 계기로 강동구 내 학교 태양광이 더욱 보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재원 기자 one@electimes.com        정재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집단에너지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2년 2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