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수평적으로 소통하는 하모니가 경쟁력과 생산성”
이종국 SR 사장, 소통 강화… 고속철도 전문경험과 경영철학 공유
나지운 기자    작성 : 2022년 01월 19일(수) 14:18    게시 : 2022년 01월 19일(수) 14:18
[전기신문 나지운 기자] SRT 운영사 SR 이종국 대표이사는 18일(화) 임직원을 대상으로 고속철도 정책과 SR 경영 철학에 대한 공감대를 강화하기 위해 ‘찾아가는 철도 이야기’를 주제로 소통 특강을 열었다.

자리에서 이 대표는 경부고속선, 호남고속선 등 철도 건설부터 고속열차 개발까지의 경험과 정부 철도정책 방향 등을 설명했다.

또 ‘절대안전, 흑자구조회복, 완전체 SR’이라는 슬로건을 도출하게 된 배경과 실현방안에 대해 직원들과 공감대를 만들어갔다.

뿐만 아니라 SR의 기반을 튼튼하게 다지기 위해 걸림돌이 되는 각종 제도나 체계를 정비하는 한편, 불필요한 보고서 작성을 간소화하고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는 등 조직에 생명력을 불어넣고 체질을 함께 바꿔가자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국토교통부 경부고속철도개통운영팀장, 철도산업과장, 고속철도과장, 철도안전기획단장, 부산교통공사 사장 등을 역임했다. 또 서울과학기술대에서 철도경영정책 경영학 박사 학위를 취득하는 등 철도 관련 전문성을 키워온 인물이다.

특히 국토교통부 재임 중에는 경부고속선, 호남고속선 건설과 개통, 고속열차 개발, 430km/h 해무 연구개발지원 등 우리나라 고속철도 주요 정책을 입안하고, SRT 운영의 기반이 된 수서고속철도 기본계획을 확정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찾아가는 철도 이야기’를 시작으로 MZ세대 직원들과 함께 ‘나도 CEO 혁신 소통 간담회’를 갖는 등 대표이사부터 직접 소통하는 시간을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이종국 SR 대표이사는 “수평적으로 소통하는 하모니가 조직의 경쟁력과 생산성”이라며 “직원들의 다양한 의견과 아이디어가 직접 경영에 반영될 수 있도록 활력 넘치는 소통문화를 정착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나지운 기자 abc@electimes.com        나지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철도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2년 2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