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입력폼
일본마저 전기차 열풍 동참...내연 엔진 차량 사라지나
닛산차, 내연엔진 개발 단계적 중단하기로
정재원 기자    작성 : 2022년 02월 08일(화) 22:14    게시 : 2022년 02월 10일(목) 09:59
닛산차. 제공: 연합뉴스
[전기신문 정재원 기자] 일본 닛산차도 세계적으로 강화하는 배기가스 규제 추세에 따라 내연 방식 엔진 차량 개발을 단계적으로 멈춘다.

니혼게이자이신문(닛케이)의 8일 보도에 따르면 닛산차는 유럽 시장용 신형 내연 엔진 개발을 중단한 데 이어 유럽에 준하는 규제가 적용되는 중국과 일본 시장용 개발 사업도 점진적으로 접는 쪽으로 방향을 잡았다.

닛산차는 일본 자동차 대기업 중 내연 엔진 개발 종료 방침이 처음으로 알려진 곳이다.

닛산차는 2025년 예정된 새로운 배기가스 규제가 시행되는 유럽 시장 타깃 엔진 개발이 수지 타산이 맞지 않는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미국 시장을 겨냥한 픽업트럭을 중심으로는 엔진 차량 수요는 있을 것으로 판단, 신규 개발을 계속하기로 했다.

또 전기차(EV) 등으로 바뀌는 과정의 유럽과 중국, 일본 시장에서는 기존 엔진을 개량하는 방식으로 엔진 차 수요에 대응할 방침이다.

닛산차는 연간 5천억엔(약 5조원)에 달하는 연구개발비 대부분을 내연 엔진 및 관련 차량 분야에 투입해왔다. 앞으로는 EV와 하이브리드차(HV) 관련 분야로 연구개발의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닛케이는 닛산차가 신형 엔진 개발을 중단하기로 한 것은 자동차 시장이 급격하게 EV 중심으로 전환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전했다.

영국 조사회사인 LMC 오토모티브에 따르면 지난해 승용차 세계 판매량은 내연 방식의 엔진 차가 6750만대로 EV의 15배 규모였다.

그러나 2033년의 EV 판매량은 4698만대로, 엔진 차를 20% 웃돌아 EV 시장 규모가 향후 12년 동안 10배로 커질 것으로 예측됐다.


정재원 기자 one@electimes.com        정재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월드뉴스 최신 뉴스
많이 본 뉴스
Planner
2022년 2월
12345
6789101112
13141516171819
20212223242526
2728